COMMUNITY

디자이너 브랜드 HEILL(해일), 파리패션위크 봄/여름 2020 컬렉션 개최






양해일 디자이너의 꾸뛰르 브랜드 HEILL(해일)이 역사와 전통미를 간직한 최고의 명품 호텔인
‘호텔 르 브리스톨’ (Hotel Le Bristol)에서 오는 9월 28일 파리패션위크 2020 봄/여름 컬렉션을 선보인다.
 

HEILL은 하이엔드 디자이너 브랜드를 모토로, 프랑스 꾸뛰르, 예술, 그리고
시를 통해 유니크한 패턴과 고급스러운 모던 테일러링을 선보여왔다.  파리를 중심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나간 디자이너 양해일은 유러피안 감성과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이 담긴 민화 컬렉션을 꾸준히 선보이며 대한민국 3.1운동 100주년 기념
패션쇼를 진행하는 등 세계 무대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컬렉션은 민화의 전통 부채그림을 소재로 상생과 조화라는 HEILL의 철학에 따라
동서양, 장르의 협업을 이루어 내었다. 유럽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영국 태생의 팝 아티스트인
스티브 윌슨(Steven Wilson)과 함께 대한민국 전통 민화를 재해석했으며, 한복 디자이너인 에스더리가
천연 염색을 통해 한국의 색을 입혔다. 또한 남성 맞춤 정장 브랜드
FOTTON ​GARMENT(포튼 가먼트)와 함께 다양한 남성복을 선보이게 됐다.
 
이와 함께 30년 피부과학으로 완성된 화장품 Von Estis(본 에스티스)가 HEILL과 함께한
특별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선보이며, 문화를 교감하는 French Pop-Chic 콘셉트의 슈즈 브랜드 ELNORE(엘노어)가 함께했다.
 또한 파리지엔의 감성을 담은 Maison Sympathique(메종 쌈빠띠끄)가 플라워 아트를, 글로벌 뷰티 아카데미에서 메이크업과 헤어를 함께한다.
 
디자이너 양해일은 대한민국 대표 민화 디자이너로서 한국적이면서도
프렌치 시크를 겸비한 디자인으로 파리컬렉션을 물들이겠다는 포부를 담아 컬렉션 준비에 임하고 있다.
또한 HEILL은 해외 패션무대에서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사단법인 블루리본 캠페인과 함께 베트남 호찌민과 미국 뉴욕에서 젊은 크리에이터와 디자이너들을
지원하는 ‘패션쇼(Passion Show)’를 준비중이다.

한국의 정서적 가치와 정신을 공유하고 대한민국 대표 패션브랜드를
지향하는 ‘해일(HEILL)’이 파리패션위크에서 선보일 컬렉션을 기대해본다.


------------------------------------------------------------------------------------------------------------------------------------------------------------------------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